My Sympathy

주비, 육지담26 มิ.ย. 2015

เนื้อเพลง

감성팔이(My Sympathy) - 주비,육지담

 

요즘 따라 마음이 복잡해

 

이유 없이 괜히 뒤숭숭해

 

쿨한척하기 웃는척하기

 

내가 내가 아닌 것만 같아

 

그래 부쩍 혼자 있더니

많이도 변했어

난 인정하지 척이 아냐

쿨하기만 해서

니 전 여친처럼

더럽게 달라붙지 않아

왜 그리 걱정해

솔직하게 말해

너는 그냥 그래

시간 지나도 베개 속에

너의 향기 나네

아직 조금 많이 남은 향기

그처럼 조금은

많이도 남은 너지 yeah

저 바다 품에 안긴

하얀 별처럼

 

저 하늘 바라보며

울고 있는 파도처럼

 

니가 너무 생각나

 

니가 보고 싶어 난

 

EVERYDAY

 

널 잊지 못 해서

이 노랜 감성 팔이

가장한 내 이야기야

 

아직 널 사랑한다는 말이야

너가 들어줄지 아님

이 노랠 끌지 모르겠지만

대충 써보는 얘기

감성 팔이 가장한

 

이 노랜 내 이야기

차마 누를 순 없는 번호

근데 왜 자꾸만

저절로 생각이 나는 건지

니가 떠난 뒤 공허한 거지

어디까지 갈까

이 맘 멋대로 행동하는

가슴이 막

뛰어 기억 추억

아 난 몰라 어어

 

우연히 본 우리 사진 속에

 

유난히도 많이 닮아있던

 

지난 기억에 괜히 울컥해

 

시간이 갈수록 그리워져

 

저 바다 품에 안긴

하얀 별처럼

 

저 하늘 바라보며

울고 있는 파도처럼

 

니가 너무 생각나

 

니가 보고 싶어 난

 

EVERYDAY

 

널 잊지 못 해서

이 시간이 멈춘다면 괜찮을까

난 애써 이 맘 숨기려고

노력해봐도

멋대로 되기만 하거든

근데 햇살은 막 더 밝아지고

난 또 니 생각만

어젯밤에 돌려본 드라마만

생각나 다시 만난 두 주인공

해피엔딩이 마지막

 

저 바다 품에 안긴

하얀 별처럼

 

저 하늘 바라보며

울고 있는 파도처럼

 

니가 너무 생각나

니가 보고 싶어 난

 

EVERYDAY

널 잊지 못 해서

이 노랜 감성 팔이

가장한 내 이야기야

 

아직 널 사랑한다는 말이야

너가 들어줄지 아님

이 노랠 끌지 모르겠지만

대충 써보는 얘기

감성 팔이 가장한

 

이 노랜 내 이야기

 

***เนื้อเพลงจากที่อื่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