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lmate

Lucia2018年5月13日

歌詞

Soulmate - 심규선 (Lucia)

詞:심규선

曲:심규선

編曲:양시온

깊이 사랑하는 사람들은

슬픔조차 하나의 마음으로 느끼죠

 

누군가를 너무 많이 아낀다는 건

이렇게 불리해요 그렇죠

 

나의 영혼은 너의 가장자리에

 

맞닿아 있기에

 

너의 슬픔이 차 넘치면

내게로 강물이 되어 범람해요

 

의미 없는 위로 기약 없는 약속

이젠 내가 널 일으켜야 해

절실한 내 기도 원치 않던 길로

등 떠밀린 너에게

지금 이 순간 우리가

행복해지기 위해서

 

그렇게 많은 것이 필요하지 않아요

이렇게 둘이가 함께면

 

아무것도 없어도 돼

그저 난 그대의 빈 곳에

내 몸을 꼭 맞추면 행복해요

이것 봐 웃고 있잖아요

 

그렇게 말주변도 없는

 

그대 나를 가만히 안으면

 

이렇게 들려오는 너의 그 박동소리 우

의미 없는 위로 기약 없는 약속

이젠 내가 널 일으켜야 해

 

절실한 내 기도 원치 않던 길로

등 떠밀린 너에게

지금 이 순간 우리가

행복해지기 위해서

그렇게 많은 것이 필요하지 않아요

무작정 떠났던 그날의 여행

혹시 기억나요

수 없이 막다른 길들에 마주쳐도

늘 함께 있었잖아요

 

울지 말아요 내가 너무 아파요

 

고갤 들어봐요

 

이것 봐 웃고 있잖아요

 

***歌詞來自第三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