請登入

Reckless Love

SECHSKIES1998年7月1日

歌詞

무모한 사랑 (盲目的愛情) - SECHSKIES (水晶男孩)

이건 아냐 니가 하는 사랑

자꾸 너를 힘이 들게해

아무리 니가 노력한다해도

영원하지 못할텐데 왜그래?

말린다고 돌아설

니가 아닐테니 한번 해봐

그때까지 쓰러질 너를 위해

여기 내가 이렇게 기다릴께

이미 나는 알고있었어

널 그토록 힘들게만 했던

그사랑이 결국 이렇게 끝날꺼라는것을.

처음에는 어떻게라도

널 말리고 싶었었지만

넌 너무도 행복해보여 그럴순없었어.

 

누구보다 예뻣던 너의미소.

 

어느샌가 사라져,

이별이 왔음을 느낄수있었어.

기다려왔어, 너의 이별을.

너의 그 사랑이 끝나기만을

그토록 믿었던 너의 그 사랑이

잔인한 이별이 되기만을.

기다려왔어, 알아주기를.

 

무엇이 진정한 사랑인지.

끝까지 너만을 지켜줄

너의사랑 바로 나라는것을.

 

아직도많이보고싶~(니).

아직도미련이남아있~(니)

창백한 너를 볼때마다

내가슴은 거의 찢어질듯해.

뭐가 그리 아쉬워서

아직도 이러고만 있는거야

내가슴에 내눈빛에 가득한

내사랑 정말 보이쟎니

상처뿐인 너의 곁에서

난 따뜻한 위로가 되줬고

지쳐버린 너의 사랑을 포근히 감싸줬지.

누구보다 너에게만은

난 소중해지고 싶었어

니 마지막 사랑이기를 간절히 바랬어

 

아무것도 모른채 잠든 네게

 

나 언제쯤 내입에 감춰둔

사랑을 보일수있을까

기다려왔어 지워지기를

 

너의 그 아팠던 지난이별을

그래야 온전히 간절한

내사랑 받아들일수가 있을테니

기다릴꺼야 언제까지나

니 안에 나만이 가득하길

하지만 지금도 행복해

이대로도 니곁에 있으니까.

 

***歌詞來自第三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