收聽Guckkasten的Manicue歌詞歌曲

Manicue

Guckkasten2010年12月7日

Manicue 歌詞

매니큐어 (Manicue) - 국카스텐 (Guckkasten)

보잘것없이 갈라져 버린 이 리듬은

 

스스럼없이 마시고 버리고

무관심하게 흘러내린

 

뒤섞여 버린 그 모습은

 

뒤틀린 채로 웃네

 

그대의 모션은 더러워

 

그대의 냄새는 지겨워

 

아무리 감추려 해도

 

비집고 나오는 손톱은

 

으스러진 몸을 긁어와

 

우아한 손짓으로 또

 

이리 오라고 얘기하네

 

메스꺼운 색으로 이미 한쪽 눈을 잃어

괴상한 소리로 우는 넌 넌 음흉한 망상에

 

사정없이 너를 몰아세우고

끔찍이 우는 넌 넌 넌 넌 넌

 

그대의 모션은 더러워

 

그대의 냄새는 지겨워

 

아무리 감추려 해도

 

비집고 나오는 손톱은

 

으스러진 몸을 긁어와

 

우아한 손짓으로 또 또 또 또 또

 

이리 오라고 얘기하네

 

나를 숨기고 이렇게

 

너를 따라해 이렇게

 

나를 버리고 이렇게

 

너를 훔치지 이렇게

 

나를 숨기고 이렇게

 

너를 따라해 이렇게

 

나를 버리고 이렇게

 

너를 훔치지 이렇게

 

 

나를 숨기고 이렇게